소식

OVERSEAS FISHERIES INFORMATION SYSTEM

원양산업뉴스

  • 식약처, 수입 수산물도 방사능 검사 가능
  • 관리자 |
  • 2024-02-08 09:07:29|
  • 72
  • 메인출력
  • 아니오
최근 일본 측의 가리비 수출 확대 계획에 대한 우려 등 수입 수산물 안전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기존에 국내 생산단계 수산물에 대해서만 운영해 오던 제도를 수입 수산물까지 확대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수입 수산물 방사능 검사를 국민이 직접 정부에 요청할 수 있는 '수입 수산물 국민 신청 방사능 검사' 제도를 1월 26일부터 시행한다.

국민 신청 방사능 검사가 시행되면 식약처는 국민이 직접 신청하는 수산물에 대해 방사능 검사를 실시하고 그 결과를 신청인에게 안내하는 동시에 수입식품방사능안전정보 누리집에 공개한다.

수입되는 모든 수산물에 대해 검사 신청이 가능하며, 신청 횟수나 수입량이 많은 품목 등을 우선으로 매주 10개 이내로 검사 대상을 선정한다.

다만 검사 대상의 보관조건, 처리상태가 다르더라도 동일 품목인 경우 먼저 수입된 품목을 검사하고, 선정된 검사 대상의 검체 확보가 1개월 내에 어려운 경우에는 다른 국가의 같은 품목에 대한 검사 결과를 제공한다.

예를 들면 러시아산 명태를 신청해 선정된 경우 러시아산 냉동명태, 냉장명태, 명태필렛, 마른명태 등을 구분하지 않고 먼저 수입된 품목을 검사하는 것이다.

한편 정부는 후쿠시마 포함 8개현 수산물에 대해 수입을 금지하고 있다.

수입 금지 지역 이외에서 수입되는 일본산 수산물은 매 수입 시마다 방사능 검사를 실시하고 미량(0.5 Bq/Kg 이상)이라도 검출되면 수입자에게 추가핵종 검사증명서를 요구하고 있어, 방사능이 미량이라도 검출된 일본산 수산물은 사실상 국내에 반입되지 않도록 관리하고 있다.

출처 : 수산인신문
  • 지역
  • 국가
첨부파일 목록
첨부파일